로그인 | 회원가입 | 커뮤니티 | 포토/TV | 뉴스스크랩 | 나의덧글 | PDF지면보기 | 유료신청
브레이크 단신·속보 화제만발 기획특집 연예 미디어 微韩报
2019.11.23 (토요일)
 
 
 
[브레이크 > News]

대만, 9월 IT 전체 매출 4.2% 반등세

기사제공 : 대한민국중국경제신문
승인 19-10-23 10:24 | 최종수정 19-10-23 10:24  
 

대만 19개 IT기업 매출 총액이 1조2765억 대만달러(약 49조2346억원)를 기록했다.

대만 주요 언론사들에 따르면, 매출액이 증가한 업체는 13개사로 8월에 비해 2개사가 늘어났으며, 미중 통상마찰의 여파가 확산하는 우려가 가셔지지 않아 선행 불안감이 어지는 속에서 미국 애플의 신형 스마트폰 수요 증대에 힘입은 바 크다고 매체들은 분석했다.

지난 7월까지 5개월 연속 전년을 상회한 주요 IT기업 매출 총액은 8월 들어 미중 통상마찰 격화에 대비한 재고 확충이 일단락하면서 주춤, 6개월 만에 0.02% 감소했다.

9월 새로 출시한 아이폰 제조에 연관된 부품기업이 회복을 견인했다. 카메라용 광학렌즈를 생산하는 다리광전(大立光電)의 매출액이 20% 가까이 급증했다.

스마트폰 케이스를 제조하는 커청과기(可成科技) 매출액은 13% 증가했다.

신형 아이폰은 탑재 액정패널 가격을 억제한 '11' 판매가 예상을 상회하는 호조를 보이자 애플은 각 부품업체에 증산을 주문했다.

스마트폰 조립을 맡은 전자기기 위탁제조 서비스(EMS)사 허숴롄허과기(和碩聯合科技)는 매출액이 30% 이상 크게 늘었고 EMS 세계 최대사 훙하이 정밀(鴻海精密) 경우 0.5% 증대했다.

반도체 위탁생산 세계 최대사인 TSMC(대만적체전로제조)는 8% 매출이 증가했다. 아이폰을 비롯한 스마트폰의 두뇌에 해당하는 시스템 LSI(대규모 집적회로) 발주가 대폭 늘어났다.

다만 DRAM 메이커 난야과기(南亜科技)는 시황 부진이 이어지면서 매출액이 37% 격감했다.

신중근 기자

 
 
Copyrightⓒ大韓民國 中國經濟新聞社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0)
내용 아이디 작성일
 
의견작성하기
 
 
이름 비밀번호
 
중국 도시 실업률 예상치 크게 하락
中 디지털경제 규모 31조 3천억 위안
News 기사목록 보기
 
인기뉴스
中 10월 조강생산 34개월 만에..
‘틱톡’, 디지털 광고 매출 ..
中, MLF에 이어 역레포 금리 0..
칭다오시,‘국가농산물 품질 ..
부안군, 中 안강시와 국제우호..
 
많이 본 포토뉴스
中 로봇청소기 시장 급속한 성..
중국 글로벌 블록체인 특허건..
中, 온라인게임 해외매출 110..
韓 의료관광, 세계 최대 뷰티..
 
최신 인기뉴스
‘틱톡’, 디지털 광고 매출 ..
인민은행, 中 금융업 고품질 ..
포항시, 환동해 국제크루즈 관..
1-10월 中 대외투자 900억 달..
중국, 화력발전소 지속적 건설..
 
회사소개 기사제보 독자투고 구독신청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bottom_copyright(c)2019 大韓民國 中國經濟新聞社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