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 회원가입 | 커뮤니티 | 포토/TV | 뉴스스크랩 | 나의덧글 | PDF지면보기 | 유료신청
브레이크 단신·속보 화제만발 기획특집 연예 미디어 微韩报
2019.08.21 (수요일)
종합스포츠Movie
 
 
 
[미디어 > 종합]

샌즈차이나 '모든 금은 반짝인다' 개최

기사제공 : 대한민국중국경제신문
승인 19-06-10 09:10 | 최종수정 19-06-10 09:10  
 

샌즈차이나가 8일부터 10월9일까지 마카오 코타이 스트립의 복합리조트 '샌즈 리조트 마카오'에서 도예전 '모든 금은 반짝인다'(All That’s Gold Does Glitter)를 개최한다. '아트 마카오 2019' 부속 행사 중 하나다.

13개 국가와 지역 출신 도예가 27명이 이번 전시를 위해 특별히 만든 작품 90점 이상이 8일 개막식이 열리는 '베네시안 마카오'를 비롯해 '파리지앵 마카오' '포시즌스 호텔 마카오' '샌즈 숍스 마카오' 등 리조트 내 네 곳에서 전시된다. 

샌즈 차이나의 중국어 표기인 ‘황금 샌즈'(Golden Sand)에 기반해 금색 요소를 포함한 작품들이다. 세계적인 도예가 캐롤라인 챙이 10개월에 걸쳐 큐레이팅했다.

챙은 "도자기에 대한 열정을 마카오를 비롯한 전 세계인과 공유할 수 있게 돼 기쁘다. 멋진 글로벌 인재의 작품을 모아 전 세계 관람객과 도자기의 아름다움과 기쁨을 나눌 기회를 준 샌즈 차이나에 감사한다"고 말했다. 

윌프레드 웡 샌즈 차이나 사장은 "2019년은 마카오 특별행정구 20주년, 샌즈 마카오 15주년을 기념하는 해"라고 전제한 뒤, "샌즈 차이나는 이번 전시회를 통해 아트 마카오 창립을 함께할 수 있어 영광이다. 샌즈 차이나는 문화와 예술의 중요성을 인지하고 있다. 세계적인 명성의 챙이 큐레이팅한 전시회를 개최하게 돼 기쁘다"면서 "이번 전시회가 마카오 문화와 창조 산업을 증진하고, 마카오 예술가들의 창작 활동에 영감을 불어넣을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마카오는 해상 실크로드의 중요한 허브였다. 이는 해안에 묻혀 있는 16~17세기 크라크 도자기 파편에 의해 입증되고 있다. 이번 전시는 도자기와 중국·마카오 문명과 강한 연관성을 지니고 있어 샌즈 차이나로서 이상적인 선택인 셈이다. 

한편, '아트 마카오 2019'는 마카오 정부가 6~10월 여는 대규모 국제 예술 및 문화 행사다. 국제미술전, 뮤지컬·댄스·연극 등 공연, 야외 공공장소 설치 미술 등 다채로운 행사가 펼쳐진다.

강금단 통신원

 
 
Copyrightⓒ大韓民國 中國經濟新聞社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0)
내용 아이디 작성일
 
의견작성하기
 
 
이름 비밀번호
 
'기괴고졸' 210년 만에 중국 가는 김정희 추사체
'대만판 런닝맨’ 제주관광공사 초청 특집 촬영
종합 기사목록 보기
 
인기뉴스
중국, 7월 산업생산 전년동기..
위안화 환율, 中 경제 펀더멘..
中, 외국인 개인 국외소득 과..
中, 4K 초고화질 TV 보급 단계..
중국, 올인원 주방가전 판매량..
 
많이 본 포토뉴스
韓·日 외교장관, 21일 베이징..
인민은행, 新LPR 중기유동성지..
中, 7월 집값 상승폭 전반적 ..
중국, 자금조달 경감용 금리개..
 
최신 인기뉴스
中, 7월 집값 상승폭 전반적 ..
중국, 자금조달 경감용 금리개..
中 초대형 유조선 수요↑, 韓 ..
알리바바 2/4분기 매출 전년比..
중국, 신에너지차 판매 2년 만..
 
회사소개 기사제보 독자투고 구독신청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bottom_copyright(c)2019 大韓民國 中國經濟新聞社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