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 회원가입 | 커뮤니티 | 포토/TV | 뉴스스크랩 | 나의덧글 | PDF지면보기 | 유료신청
브레이크 단신·속보 화제만발 기획특집 연예 미디어 微韩报
2019.05.24 (금요일)
TodayHot issue
 
 
 
[화제만발 > Hot issue]

화웨이 부회장, 188억원짜리 저택 연금장소 변경

기사제공 : 대한민국중국경제신문
승인 19-05-10 10:28 | 최종수정 19-05-10 10:28  
 

지난해 12월 미국 정부의 요청으로 캐나다에서 체포된  멍완저우(孟晩舟) 중국 화웨이 부회장 겸 최고재무책임자(CFO)가 지금 보다 더 호화로운 공간에서 재판을 준비할 것으로 보인다.

뉴욕타임스에 따르면 캐나다 브리티시 컬럼비아(BC)주 대법원은 이날 멍 부회장 측이 요청한 보석 조건 변경 요청을 승인했다.

멍 부회장은 1000만 캐나다달러의 보석금을 내고 풀려난 후 밴쿠버에 있는 600만달러 상당의 호화저택에서 남편 및 막내 딸과 함께 지내고 있고 있었다.

하지만 멍 부회장은 법원의 이번 보석 조건 변경 승인으로 벤쿠버에서 고급 거주지로 알려진 쇼네시에 위치한 1600만달러(약 188억원) 상당의 호화 맨션으로 거처를 옮길 수 있게 됐다.

멍완저우 변호인은 이날 도널드 트럼프 미 대통령이 멍완저우 체포가 정치적 동기에서 비롯됐다고 시사했다면서, 멍완저우의 미국 송환을 막을 것이라고 말했다.

최혜지 통신원

 
 
Copyrightⓒ大韓民國 中國經濟新聞社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0)
내용 아이디 작성일
 
의견작성하기
 
 
이름 비밀번호
 
류스위 중국 증감회 전 주석 비리로 낙마
중국 대규모 감시 체제 'IJOP' 연동 앱 운영
Hot issue 기사목록 보기
 
인기뉴스
바이두, 상장 이래 첫 분기 적..
中 유통업자 전용 화장품 구매..
美, 中화웨이·계열회사 '수출..
중국 자동차 시장, 4월에도 침..
中 연료전지자동차, 41개 업체..
 
많이 본 포토뉴스
中 유명 피아니스트 랑랑, 한..
중국희곡 시리즈 '낙타상자' 2..
中 동북 4대 부성급 도시, 新 ..
中 30~34세 젊은층, 1선 도시 ..
 
최신 인기뉴스
바이두, 상장 이래 첫 분기 적..
中 유통업자 전용 화장품 구매..
경남 식품 '2019 상해 국제식..
알리바바 가장 가치 있는 中 ..
중국내 탈북여성 성매매 1255..
 
회사소개 개인보호취급방침 기사제보 독자투고 구독신청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bottom_copyright(c)2019 大韓民國 中國經濟新聞社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