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 회원가입 | 커뮤니티 | 포토/TV | 뉴스스크랩 | 나의덧글 | PDF지면보기 | 유료신청
브레이크 단신·속보 화제만발 기획특집 연예 미디어 微韩报
2019.05.24 (금요일)
TodayHot issue
 
 
 
[화제만발 > Hot issue]

中 93세 위안부 피해 할머니 또 별세

기사제공 : 대한민국중국경제신문
승인 18-11-27 09:25 | 최종수정 18-11-27 09:25  
 

중국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펑런서우(彭仁壽) 할머니가 22일 향년 93세로 별세하면서 중국 위안부 생존자는 14명으로 줄었다. 

23일 중국 신징바오는 펑 할머니가 전날 오전 7시께 후난(湖南)성 웨양(岳陽)시에서 있는 자신의 집에서 숨을 거뒀다면서 이같이 전했다.

1925년생인 펑 할머니는 14세던 1939년 가을 당시 일본군에 강제로 끌려가 성적 학대를 당했다. 일본군은 또 칼로 그의 복부에 찔러 10여 ㎝의 상처까지 남겼다. 이후 그는 구조됐지만 평생 출산할 수 있는 신체 기능을 잃었다.

부양가족 없이 양로원에서 살던 펑 할머니는 노년에 건강이 줄곧 좋지 않았고, 지난 10월 뇌경색으로 병원에 입원했다. 

펑 할머니의 여동생인 펑주잉(彭竹英·90)도 일본군으로부터 성적 학대를 받았고, 세균실험으로 두 눈 시력을 읽었다. 

두 펑 할머니는 지난 7월 처음으로 위안부 피해자임을 밝히고, 일본군의 만행을 증언했다. 펑런서우 할머니 장례는 24일 여동생의 집에서 열린다.

최혜지 통신원

 
 
Copyrightⓒ大韓民國 中國經濟新聞社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0)
내용 아이디 작성일
 
의견작성하기
 
 
이름 비밀번호
 
中당국, '결혼식 절차·부조금 등 가이드라인 제정'
中, 동성애 소설 쓴 작가에 징역 10년 구형
Hot issue 기사목록 보기
 
인기뉴스
바이두, 상장 이래 첫 분기 적..
中 유통업자 전용 화장품 구매..
美, 中화웨이·계열회사 '수출..
중국 자동차 시장, 4월에도 침..
中 연료전지자동차, 41개 업체..
 
많이 본 포토뉴스
中 유명 피아니스트 랑랑, 한..
중국희곡 시리즈 '낙타상자' 2..
中 동북 4대 부성급 도시, 新 ..
中 30~34세 젊은층, 1선 도시 ..
 
최신 인기뉴스
바이두, 상장 이래 첫 분기 적..
中 유통업자 전용 화장품 구매..
경남 식품 '2019 상해 국제식..
알리바바 가장 가치 있는 中 ..
중국내 탈북여성 성매매 1255..
 
회사소개 개인보호취급방침 기사제보 독자투고 구독신청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bottom_copyright(c)2019 大韓民國 中國經濟新聞社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